안영희

출생 :

-光州에서 출생 -1990년 시집 『멀어지는 것은 아름답다』로 등단. -『물빛 창』 -『그늘을 사는 법』 -『가끔은 문밖에서 바라볼 일이다』 -『내 마음의 습지』 -『어쩌자고 제비꽃』 등 6권의 시집을 발표했으며, -2005년 경인미술관에서 “흙과 물로 빚은 詩” 도예개인전을 열었다.



저자집필도서

 

어쩌자고 제비꽃

안영희 지음
9,000

천년의시작